yeonwooh.com

2018.07.28 @아르코예술대극장


지윤언니 결혼식을 가던 지하철 안에서 갑자기 인규쌤한테 카톡이 왔다.

아르코 극장에서 하는 해외무용스타 초청공연 티켓이 생겼다고.....

대학로는 멀다보니 맘 먹고 가야하는 곳인데, 마침 결혼식이 충무로 쪽이고 시간도 결혼식 끝나고 여유있게 갈 수 있을 것 같아서 바로 콜을 외쳤다.

한국을 빛내는 해외무용스타 초청공연은 이번이 15회로 매년 있어 왔다는데... 난 올해 처음 알게 되었다.

내가 좋아하는 김설진 님,김용걸 님이  나오신다니 보기전부터 기대가 되었다.

3년 전 Amore Amore Mio 연 이후 오랜만에 찾은 아르코 극장, 공연 시작 전 김환기 화백의 그림이 그려진 커튼이 우리를 반겨주었다.

역시 한국을 빛내는 무용스타들 답게 다들 테크닉이 뛰어난 훌륭한 무용수 들이었고, 특히 정재은&최원준의 Conscience가 기억에 남는다.  

짧은 공연이지만 고전발레, 현대 무용, 창작 무용을 통틀어 액기스만 뽑아서 보는 공연 같았다고 할까..

외국인이 한국무용단에서 한국무용을 하는 것과 같이 한국인이 서양의 발레단에서 활동하고 있다는 건 참으로 자랑스러운 일이다.

그리고 폴란드와 인연이 있는 사람으로서, 폴란드 발레단에도 한국인이 활동하고 있다는 게 신기했다. ㅎㅎ 

주변에 무용 공연을 볼 수 있는 친구가 몇 없는데 인규쌤이 예술 영혼이 가득한 두 분과 인연을 닿게 해주셔서 공연도 너무 좋았지만 

많은 이야기들을 나눌 수 있어서 정말 가슴이 꽉차는 밤을 보낼 수 있었다!

Comment +0